블로코-리얼티뱅크, 블록체인 기반 부동산 서비스 공동 개발

블록체인 기술 전문 기업 블로코가 부동산 종합서비스 업체인 리얼티뱅크와 블록체인 기반 부동산 서비스 및 플랫폼 공동 개발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6일 밝혔다.

양사는 이번 협약을 통해 ▲블록체인 기반 전자 계약 솔루션 ‘인스트싸인’과 연계된 부동산 관련 계약 검토 및 컨설팅 서비스 ▲스마트 전자 계약 기반의 부동산 감정평가 및 대출 서비스 ▲부동산 가치산정 서비스 등의 고도화를 위한 블록체인 플랫폼 개발에 협력한다.

양사는 우선 블로코 자체 블록체인 기반 전자 계약 솔루션 인스트싸인을 활용해 부동산 계약서 검토 및 컨설팅 서비스를 선보인다. 리얼티뱅크 그룹의 리얼티뱅크감정평가법인, 알비부동산중개법인, 로니에프앤 등은 부동산 분야의 사업 경험을 바탕으로 개인 간, 기업 및 기관 간 부동산 계약 검토 및 컨설팅 서비스를 제공한다. 인스트싸인은 계약 전체 내용을 데이터로 만들어 정형화하고 블록체인에 저장해 위변조를 방지하는 특징을 갖췄다. 문서 전체를 이미지화해 저장하는 기존 전자 계약 솔루션과 달리, 빅데이터를 활용해 세부 계약 내용을 분석 및 활용할 수 있다. 이를 스마트 전자 계약과 연동해 다양한 사업모델을 구축할 수 있다는 설명이다.

양사는 또한 부동산 담보 대출 관련 필수 요건 분석 및 평가 부문에 스마트 전자 계약을 적용해 신뢰성과 정확도를 높일 방침이다. 종이 서류로만 진행하던 업무 프로세스를 간소화하는 동시에 서류 발급 시점과 계약 시점의 차이로 발생하던 문제점도 해결한다는 목표다. 향후 금융권과 연계해 부동산 평가-대출 심사-대출 관리까지의 전 과정을 처리할 수 있는 시스템으로 확장 시킬 예정이다.

김원범 블로코 대표는 “아직 많은 업무가 대면 및 수기 처리로 진행되는 부동산 거래, 평가, 대출 관련 분야에선 종이 서류에 대한 의존도가 지나치게 높다”며 “계약 세부 내용을 분석하고 활용할 수 있는 블록체인 서비스를 통해 코로나 19 이후 증가하는 비대면 서비스 수요에 대응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양사는 이번 계약을 인스트싸인으로 진행하며 종이 서류 대신 전자서명으로 진행했다. 해당 계약서의 암호화된 해시값은 블로코 자체 블록체인 플랫폼인 아르고에서 처리 및 보관되고 있으며 아르고 스캔에서 확인할 수 있다.

[기사전문보기]
블로코 “블록체인 기술로 비대면 계약 시대 주도”
메뉴